절반의 얼굴

2010. 1. 20. 16:22 from songErie

 

 

 


 

 

 

 

 

 

 

 

illustrator soony

www.dsweetvery.com 

 

 

 

 

 

 

아직도 남아있는 그대 얼굴

가장 마지막까지 나를 아프게 한 것은,


어찌하여 내 곁에서

웃지도 못하고 울지도 못하던 그대 얼굴


그때 절반의 마음속에 아픈 그녀가 있는 걸 알았더라면

좋아하지 말 걸 그랬지만


언젠가 한번이라도 생각해줘요,

당신은 사랑받았었어요, 정말로 그랬어

 

 

 

 

 


 

 

 

 

 

 

 

 

'songEr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죽겠다고 찾아간 곳에서  (3) 2010.02.10
언덕위의 수영장  (7) 2010.01.30
절반의 얼굴  (4) 2010.01.20
유과와 마카로니에 관한, 꽤나 장황한 메시지  (10) 2010.01.16
내겐 너무 곤욕스러운 그녀  (0) 2010.01.14
휘파람, 이라는 메타포  (2) 2010.01.14
Posted by shoopoonk 트랙백 0 : 댓글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흰돌고래 2010.03.05 01:19

    표정이 너무 슬퍼요. T_T

    • addr | edit/del 슈풍크 2010.03.05 09:22

      그러게요. 자꾸봐도 슬픈 ㅠㅠ
      우연히 알게된 일러스트레이터인데
      선과 색감이 소녀스러우면서도, 깊고 슬퍼서
      무척 아끼는 팬이 되었어요. 관심 있으시면 위의 홈페이지
      들어가 보셔요. 드로잉이 예술이랍니다.

    • addr | edit/del 흰돌고래 2010.03.05 11:03

      작가님이 저랑 나이가 같네요T.T
      그림 정말 좋아요 슈풍크님!!

    • addr | edit/del 슈풍크 2010.03.05 17:17

      비슷한 나이일 것 같았는데, 동갑이요?
      아, 꽃같은 아가씨들 +_+
      작가분 얼굴도 아는데,
      제가 떠올리는 두분 이미지가 왠지 닮았다는. 히히.